상단여백
HOME 충청프레스룸 대전
대덕구, 정책 싱크탱크 본격 가동29일 민선7기 정책자문단 '새로운 대덕위원회' 출범

대전 대덕구 정책 싱크탱크가 본격 가동된다.

29일 대덕구는 구청 중회의실에서 '새로운 대덕위원회' 공식 출범식을 갖고 첫 자문회의를 열었다.

민선7기 대덕구의 정책자문단으로 활동하게 될 '새로운 대덕위원회'는 공약사업을 비롯한 구정과제의 추진전략과 발전방향을 연구하며 자문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위원회는 마을자치, 교육, 문화, 사회적 경제, 복지, 여성, 도시, 환경에너지, 산림 등 각계의 전문가 30명으로 구성돼 자치행정, 경제복지, 안전도시 3개 분과로 운영된다.

특히 현장에서 주민 목소리를 들으며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자문을 할 수 있도록 학계뿐만 아니라 현장활동가들도 다수 포함됐다.

이날 첫 회의에서는 위원 위촉과 함께 민선7기 공약사업에 대한 보고를 듣고 분야별 자문과 토론이 시간을 가졌다.

위원장으로 선임된 민완기 한남대 경제학과 교수는 "새로운 대덕위원회는 정책 현장의 주민과 긴밀히 소통하며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대덕구의 싱크탱크로서의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주민참여와 협치, 공정성과 투명성, 개방과 혁신을 핵심가치로 사람이 돌아오는 새로운 대덕을 열어 나가야 한다"며, "최고의 역량과 지혜를 가진 전문가들이 함께 모인 만큼 열정을 모아 구의 미래비전과 정책을 실현할 수 있도록 든든한 버팀목이 돼 달라"고 당부했다.

김동완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충청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