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청프레스룸 사회
국도36호선 보령~청양 1공구 31일 조기개통보령 화산동~청양 화성면 구간 6.9km… 당초 계획보다 27개월 앞당겨 개통

보령~청양 1공구 현장전경.

대전지방국토관리청(청장 김선태)은 당초 2021년 3월 준공예정이었던 국도36호선 보령~청양 1공구 도로건설공사를 예산과 인력, 장비를 집중 투입하여 오는 31일 오전 10시 조기 개통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 4월 착공한 보령~청양 1공구는 총사업비 764억원을 투입하여 보령시 화산동에서 청양군 화성면 장계리까지의 기존 국도를 연장 6.9㎞, 폭 20m의 4차로 도로로 확․포장하는 사업이다.

당초 이 도로는 2021년 3월 준공 예정이었으나 충남 서해안권 관광 활성화와 지역주민들의 교통편의를 위하여 준공예정일을 약 27개월 앞당겨 오는 31일 조기개통(4차로 4.0㎞, 2차로 2.9㎞)하게 되었다.

이번 조기개통으로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지역명소인 대천해수욕장 등 충남 서해안권 관광지로의 접근성이 향상되는 것은 물론, 선형이 불량한 기존 도로를 4차로 확장함으로써 교통사고 예방 및 이동시간 단축, 물류비용 절감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보령~청양 1공구와 연계된 보령~청양 2공구도 당초 준공예정일인 2021년 3월보다 약 15개월을 앞당겨 2019년말 조기개통을 목표로 예산과 인력을 집중 투입하여 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대전국토청 관계자는 “조기개통 구간의 일부가 2차로로 운영되는 만큼 도로 이용시 안전운행을 운전자들께 당부드린다”며 “내년까지 보령~청양 전 구간을 4차로로 개통하여 서해안 관광권을 더욱 빠르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공사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완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충청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